굿뉴스홈 서울대교구 | 가톨릭정보 | 뉴스 | 메일 | 갤러리 | 자료실 | 게시판 | 클럽 | UCC | MY | 로그인
|  성경  |  매일미사  |  성무일도  |  기도서  |  성가  |  성인  |  성지  |  가톨릭사전  |  교리서  |  교회법  |  공의회  |  소리도서  |  7성사  |  주소록  |
   성경 
구약성경
신약성경
성경본문 검색
성경소제목 검색
성경-성서 비교
4복음서 대조
성서해설(공동번역)
성경자료실
성경묻고답하기
성경쓰기
성경쓰기느낌나누기
My 성경 책갈피 책갈피
   매일미사 
오늘의 미사
전례력으로 찾기
미사통상문
우리들의 묵상|체험
전례/미사자료실
소리매일미사
성무일도
   가톨릭 기도서 
주요기도문
특수기도
여러가지기도
   가톨릭성가 
성가검색
악보감상실
전례음악자료실
   가톨릭성인 
오늘의 성인
성인목록
성인앨범
성인자료실
   한국의 성지와 사적지 
성지/사적지소개
성지/사적지목록
성지/사적지앨범
성지/사적지게시판
성지/사적지자료실
   가톨릭 사전 
통합 검색
가톨릭대사전
전례사전
천주교 용어사전
천주교 용어자료집
   가톨릭 교리서 
교리서 요약편
   교회법 
   바티칸공의회 문헌 
   소리도서 
성지명
지역명
내용

광주대교구 >  가톨릭목포(산정동 성당)
[소개] [찾아가는길] [앨범사진] [자료실] [게시판]

간략설명 광주대교구의 첫 본당이자 한국 레지오 마리애의 발상지
지번주소 전라남도 목포시 산정동 74-78 
도로주소 전라남도 목포시 노송길 32-6
전화번호 (061)274-1004
팩스번호 (061)276-4482
홈페이지 http://cafe.daum.net/catholicms
전자메일 jhjanna1004@hanmail.net
문화정보 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513호(구 교구청)

광주대교구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 목포성지 1단계 사업 마쳐
작성자   주호식  쪽지 번  호   
작성일   2017-10-14 오후 2:10:40 조회수   102 추천수   2

광주대교구,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

숙소 · 세미나실 등 갖춰, ‘목포성지’ 1단계 사업 마쳐


-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대주교를 비롯한 주교단과 내빈들이 9월 30일 전남 목포시 노송길(산정동) 가톨릭목포성지에서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에 앞서 기념 색줄을 자르고 있다.


한국 레지오마리애의 발상지인 목포에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이 세워졌다.

이 기념관은 레지오마리애의 정신을 되새기고 더욱 봉사하는 자세를 다지기 위한 구심점으로 마련됐다.

광주대교구 ‘가톨릭목포성지조성사업단’(단장 이정화 신부, 이하 사업단)은 9월 30일 전남 목포시 노송길(산정동) 가톨릭목포성지에서 교구장 김희중 대주교 주례로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미사를 봉헌했다.

이날 축복미사는 총대리 옥현진 주교, 전임교구장 윤공희 대주교와 최창무 대주교를 비롯해 전국 각 교구 사제, 수도자, 레지오마리애 단원들을 포함한 신자 등 6000여 명이 참례한 가운데 성대하게 거행됐다.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은 지하 1층 지상 4층 건축면적 8600여㎡ 규모로, 최대 25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는 숙소 69개와 세미나실, 소성당, 전시실, 목포시내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옥외 전망대 등을 갖추고 있다.

김희중 대주교는 축복미사 강론에서 “기념관이 완공되기까지 광주대교구 뿐만 아니라 전국의 모든 레지오마리애 단원들의 기도와 성원이 큰 힘이 됐다”면서 “이 기념관을 통해 레지오마리애의 원래 정신을 함양하고 변화하는 사회의 필요에 응답해 더 잘 봉사하고 섬기는 자세를 배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주교는 이어 “드러나지 않게 이웃을 돕고 항상 기도하는 것이 바로 레지오 단원들의 모습”이라며 “겸손한 마음으로 서로 남을 자기보다 낫게 여기도록 노력하자”로 당부했다.

이날 미사 중에는 박홍률 목포시장과 최상준 남화토건 대표이사 등 기념관 건립에 기여한 유공자들에게 김희중 대주교 명의의 감사패가 주어졌다. 축복미사에 앞서서는 한국무용, 판소리, 난타 공연 등 축하 무대가 펼쳐지기도 했다.

가톨릭목포성지조성사업단은 지난 8월 28일 ‘가톨릭목포성지 역사박물관’ 축복식을 마련한데 이어 이날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미사를 봉헌하면서 ‘가톨릭목포성지’ 제1단계 사업을 마무리했다. 이어 사업단은 성 미카엘 대성당 건립에 나설 예정이다. [가톨릭신문, 2017년 10월 15일, 박영호 기자]


한국 레지오 마리애 발상지 목포에 기념관 ‘우뚝’


- 9월 30일 오후 가톨릭목포성지에서 광주대교구 사제와 신자 등 6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 미사가 열리고 있다.


한국 레지오 마리애 발상지인 전남 목포에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이 세워졌다.

광주대교구는 9월 30일 전남 목포시 산정동 가톨릭목포성지에서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 미사를 봉헌했다. 미사에는 교구장 김희중 대주교, 옥현진 총대리 주교, 전임 교구장 윤공희 대주교와 최창무 대주교, 교구 사제, 수도자를 비롯해 전국 각지에서 온 레지오 마리애 단원 등 6000여 명이 참석했다. 국민의당 박지원(요셉) 의원, 정의당 윤소하(암브로시오) 의원, 박홍률 목포시장, 문화체육관광부 장우일(레오) 종무관 등도 함께했다.

김 대주교는 미사 강론에서 “기념관이 완공되기까지 광주 세나뚜스를 비롯해 서울과 대구 세나뚜스 산하 모든 단원의 기도와 성원이 큰 힘이 됐다”며 “이 기념관에서 레지오 마리애의 원래 정신을 함양하고, 변화하는 사회의 필요에 응답해 더욱 효율적으로 봉사하며 섬기는 길을 배우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대주교는 “레지오 마리애 단원들은 이웃과 직장 동료, 학교 친구들에게 ‘천주교 신자는 무엇이 달라도 다르다’는 칭찬을 받는다”며 “이기적인 마음과 허영을 버리고 겸손한 태도를 가져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 대주교는 미사 중에 박홍률 목포시장, 최상준(다니엘) 남화토건 대표이사 등 기념관 건립 유공자들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지하 1층, 지상 4층으로 지어진 기념관은 건축면적 8600㎡다. 숙소 69개와 세미나실, 소성당, 전시실과 목포 시내를 조망할 수 있는 옥외 전망대로 구성됐다.

1921년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창설된 레지오 마리애는 1953년 하롤드 헨리 신부에 의해 전남 목포 산정동본당에서 2개 쁘레시디움으로 시작됐다. 현재 한국 레지오 마리애는 광주ㆍ서울ㆍ대구 세나뚜스 산하에 53만 명의 행동단원과 협조단원이 활동하고 있다.

한편 광주대교구와 목포시가 함께 진행하고 있는 가톨릭목포성지 조성사업은 교구 역사박물관과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완공으로 제1단계 사업을 마무리하고 2019년 말 성지 내 성미카엘대성당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가톨릭평화신문, 2017년 10월 15일, 글 · 사진=장재학 명예기자]

이모티콘  
한줄답변      

수정 삭제 답변 추천하기 인쇄 목록

* 이 글과 관련된 글(이전글, 현재글, 다음글)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46757
[가톨릭목포(산정동 성당)]
광주대교구 한국레지오마리애기념관 축복, 목... 주호식 2017/10/14 102 2
46595
[가톨릭목포(산정동 성당)]
가톨릭 목포성지 역사박물관 축복: 한국교회... 주호식 2017/09/03 100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