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홈 서울대교구 | 가톨릭정보 | 뉴스 | 메일 | 갤러리 | 자료실 | 게시판 | 클럽 | UCC | MY | 로그인
|  성경  |  매일미사  |  성무일도  |  기도서  |  성가  |  성인  |  성지  |  가톨릭사전  |  교리서  |  교회법  |  공의회  |  소리도서  |  7성사  |  주소록  |
   성경 
구약성경
신약성경
성경본문 검색
성경소제목 검색
성경-성서 비교
4복음서 대조
성서해설(공동번역)
성경자료실
성경묻고답하기
성경쓰기
성경쓰기느낌나누기
My 성경 책갈피 책갈피
   매일미사 
오늘의 미사
전례력으로 찾기
미사통상문
우리들의 묵상|체험
전례/미사자료실
소리매일미사
성무일도
   가톨릭 기도서 
주요기도문
특수기도
여러가지기도
   가톨릭성가 
성가검색
악보감상실
전례음악자료실
   가톨릭성인 
오늘의 성인
성인목록
성인앨범
성인자료실
   한국의 성지와 사적지 
성지/사적지소개
성지/사적지목록
성지/사적지앨범
성지/사적지게시판
성지/사적지자료실
   가톨릭 사전 
통합 검색
가톨릭대사전
전례사전
천주교 용어사전
천주교 용어자료집
   가톨릭 교리서 
교리서 요약편
   교회법 
   바티칸공의회 문헌 
   소리도서 
성지명
지역명
내용

전주교구 >  대승리(전동 성당 발상지)
[소개] [찾아가는길] [전동 성당] [앨범사진] [자료실] [게시판]

간략설명 여기에 복음의 씨앗이 뿌려졌는가?
지번주소 전라북도 완주군 소양면 신원리 276 
전화번호 (063)230-1071
팩스번호 (063)230-1177
홈페이지 http://www.jcatholic.or.kr
전자메일 chonju@catholic.or.kr
관련기관 전주교구 사목국    
관련주소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00
전동 성당은 본당 설립 100주년을 맞아 대승리 부지를 마련해 1991년 전주 전동 천주교회 발상지라 새긴 기념비를 세웠다.천호 성지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자리한 대승리는 전주 지역 선교의 요람인 전동 성당이 세워지기 전 복음의 씨앗이 움튼 곳이다. 훗날 문화재로 지정될 만큼 크고 아름다운 전동 성당을 세우기 전, 파리 외방전교회 소속의 보두네(Baudounet, 프란치스코 사베리오, 1859-1915년) 신부가 1889년 봄부터 1891년 6월 23일까지 2년여 간 이곳에서 사목 활동을 했다.
 
무명 순교자들의 묘가 있어 순례자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천호 성지에서 17번 국도를 타고 소양교를 건너 좌회전을 하면 26번 국도가 나온다. 동양 초등학교를 지나자마자 화심교 앞에서 좌회전해 2킬로미터 남짓 가면 '대승가든'이라는 간판이 서 있는 삼거리가 나오는데, 여기서 오른쪽 아랫길로 약 600미터 정도 가면 바로 보두네 신부가 사목을 하던 자리가 나온다.
 
전동 성당은 본당 설립 1백주년을 맞아 1990년 6월 이 부지를 매입해서 다음해 12월 8일 '전주 전동 천주교회 발상지'라 새긴 기념비를 세웠다. 비문에는 이곳 대승리의 역사와 부지를 매입하게 된 경위가 간단하게 적혀 있어 찾는 이들의 안내자 역할을 하고 있다. 기념비 뒤편으로는 대나무숲이 울창해 보두네 신부와 당시 신앙의 선조들이 지녔던 대쪽같이 굳건한 신앙을 전해 주고 있는 듯하다.
 
대승리는 전동 성당이 세워지기 전 보두네 신부가 2년여 간 사목활동을 했던 곳이다.보두네 신부가 고국을 떠나 머나먼 이국, 조선에 첫발을 디딘 것은 1885년 8월이었다. 불과 1년 전인 1884년 9월 사제품을 받고 불같은 신앙으로 고행의 길을 떠나온 그는 입국 후 충청도를 거쳐 경상도로 갔다가 마침내 전라도 지방까지 발길을 옮겼다.
 
입국한 지 무려 10년이 지나서야 조선에서 박해가 멎어 비로소 그는 전라도의 중심인 전주를 선교의 요지로 선정할 수 있었다. 그 때가 바로 1891년으로 보두네 신부는 그 이전 2년 동안 대승리에서 사목을 했던 것이다.
 
1894년 동학란을 피해 서울로 올라갔다가 다시 임지로 내려온 그는 폐허가 된 교회를 재건키로 하고 가지고 있던 말까지 모두 팔아 성당 건립에 충당했다. 전동 성당이 지금까지 사람들로부터 감탄의 눈길을 받는 것은 그 건축물의 아름다움뿐만 아니라 보두네 신부와 선조들이 쏟았던 정성에 기인하는 듯하다. [출처 : 주평국, 하늘에서 땅 끝까지 - 향내나는 그분들의 발자국을 따라서, 가톨릭출판사, 1996, 내용 일부 수정 및 추가(최종수정 2013년 4월 17일)]

대승리에 건립된 전주 전동 천주교회 발상지 기념비 전경.

모바일용 요약 설명
천호 성지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자리한 대승리(현 신원리)는 전주 지역 선교의 요람인 전동 성당이 세워지기 전 복음의 씨앗이 움튼 곳입니다. 전동 성당을 건립하기 전 파리 외방전교회의 보두네 신부는 1889년 봄부터 1891년 6월 23일까지 2년여 간 이곳에서 사목활동을 했습니다. 전동 성당은 본당 설립 100주년을 맞아 1990년 6월 현 부지를 매입해 다음해 12월 8일 ‘전주 전동 천주교회 발상지’라 새긴 기념비를 세웠습니다. 비문에는 이곳 대승리의 역사와 부지를 매입하게 된 경위가 간단하게 적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