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홈 서울대교구 | 가톨릭정보 | 뉴스 | 메일 | 갤러리 | 자료실 | 게시판 | 클럽 | UCC | MY | 로그인
|  성경  |  매일미사  |  성무일도  |  기도서  |  성가  |  성인  |  성지  |  가톨릭사전  |  교리서  |  교회법  |  공의회  |  소리도서  |  7성사  |  주소록  |
   성경 
구약성경
신약성경
성경본문 검색
성경소제목 검색
성경-성서 비교
4복음서 대조
성서해설(공동번역)
성경자료실
성경묻고답하기
성경쓰기
성경쓰기느낌나누기
My 성경 책갈피 책갈피
   매일미사 
오늘의 미사
전례력으로 찾기
미사통상문
우리들의 묵상|체험
전례/미사자료실
소리매일미사
성무일도
   가톨릭 기도서 
주요기도문
특수기도
여러가지기도
   가톨릭성가 
성가검색
악보감상실
전례음악자료실
   가톨릭성인 
오늘의 성인
성인목록
성인앨범
성인자료실
   한국의 성지와 사적지 
성지/사적지소개
성지/사적지목록
성지/사적지앨범
성지/사적지게시판
성지/사적지자료실
   가톨릭 사전 
통합 검색
가톨릭대사전
전례사전
천주교 용어사전
천주교 용어자료집
   가톨릭 교리서 
교리서 요약편
   교회법 
   바티칸공의회 문헌 
   소리도서 
성지명
지역명
내용

대전교구 >  공주중동 성당
[소개] [찾아가는길] [앨범사진] [자료실] [게시판]

간략설명 이존창이 순교한 공주 지역에 최초로 설립된 성당
지번주소 충청남도 공주시 중동 31-2 
도로주소 충청남도 공주시 성당길 6
전화번호 (041)856-1033
팩스번호 (041)858-1033
홈페이지
전자메일 dbwon123@hanmail.net
문화정보 충청남도 기념물 제142호(성당과 구 사제관)
충청남도 기념물 제142호로 지정된 성당 뒤편 모습.대전교구 소속 본당으로 충청남도 공주시 중동 31번지에 소재한다. 1881년부터 충청도 지방 사목을 전담했던 두세(C-E. Doucet, 丁加彌, 1853-1917년) 가밀로 신부에 의해 1887-1888년에 공주읍내에 설립된 공주 공소에서 출발하여 1897년 5월 8일 성모 성탄을 주보로 설립된 공주(公州) 본당이 그 전신이다.
 
현 공주중동 본당의 전신인 공주 본당은 합덕 성당(현 충청남도 당진군 합덕읍 합덕리 소재)과 공세리 성당(현 충청남도 아산시 인주면 공세리 소재)에서 분리되어 설립되었다.  1897년 4월 1일 초대 주임으로 파리 외방전교회의 기낭(P. Guinand, 陳晋安, 1872-1944년) 베드로 신부가 임명되었고, 관할 구역은 지금의 공주시 · 천안시 · 부여군 · 논산시 · 서천군 · 충청북도 남쪽 지역 등으로 아주 넓었다.
 
공주 본당 설립 당시 공주읍내에는 천주교와 관련된 근거지가 전혀 없었고, 신자수도 20명 내외에 불과했다. 그래서 기낭 신부는 임시로 공세리 성당 공소였던 유구의 요골 공소(현 충청남도 공주시 유구읍 명곡리)에 거처하면서 관찰사가 주재하는 공주읍내 중심지인 국고개 언덕 위에 현재의 부지를 매입하여 1897년 6월 28일 이전하였다.
 
성당 마당의 성모상.기낭 신부는 이곳에 교당을 세우고 교리를 전파하여 공주 지역 최초의 천주교 성당인 공주 본당의 초석을 놓았다. 1901년 4월 27일 금사리 성당(현 충청남도 부여군 구룡면 금사리)을 분할하고, 1906년 5월 20일에는 현 청주교구 옥천 성당(현 충청북도 옥천군 옥천읍)을 분할 · 설정했다.
 
그러나 공주 지방의 천주교 선교 역사는 이보다 훨씬 더 거슬러 올라간다. 1784년 이승훈(李承薰) 베드로에 의해 중국 북경으로부터 가져다 뿌려진 복음의 씨앗은 당시 권일신(權日新) 프란치스코 하비에르에 의해 천안사람 이존창(李存昌) 루도비코에게 전파되었고, ‘내포의 사도’가 된 이존창은 공주 지방에서 선교활동을 하던 중 1801년 신유박해 때 공주읍 성교(城橋) 들머리 우측에 있는 황새바위에서 순교하였다. 또한 1866년 병인박해를 거치면서 성 손자선 토마스가 순교하는 등 공주 감영에서 치명한 순교자는 이름이 밝혀진 신자만 해도 248명에 이른다.
 
현 성당 건물은 1921년 주임으로 부임한 최종철(崔鍾哲, 1890-1945년) 마르코 신부가 서울의 약현 성당을 모델로 직접 설계하여 1934년 공사를 시작해 1936년에 고딕식 종탑을 갖춘 라틴 십자형 새 성당과 사제관 · 수녀원 등을 완공하였다. 그리고 이듬해 5월 12일 축성식을 가졌는데, 현재는 본당과 사제관(현 교육관)만 남아있다.
 
공주중동 성당을 건립한 최종철 신부의 형님인 최종수 요한 순교비.1968년 12월 28일 유구 성당을 분가하고, 1982년 9월 7일 공주교동(校洞) 성당을 분리하면서 공주중동 성당으로 이름을 바꾸었다. 1984년 한국 천주교 전래 200주년을 지내면서 공주에서 치명한 순교자들을 현양하기 위해 이듬해 처형지인 황새바위에 순교탑과 경당을 세웠다. 1997년 본당 설립 100주년과 성당 건립 60주년을 기념하여 성당 건물에 대한 대대적인 복원공사를 시행하여 가능한 한 원형에 가깝게 수리하였다. 또한 “중동본당 100년사”를 출간하고 12월 6일에는 100주년 기념미사를 봉헌하였다. 1999년 1월 26일에는 공주교동 성당과 함께 공주신관동 성당을 분리 · 신설하였다.
 
공주중동 성당과 사제관(현 교육관) 건물은 1998년 7월 25일 충청남도 기념물 제142호로 등록되었다. 서양 중세기에 유행하던 고딕 건축 양식을 따르고 있는 성당 평면은 약간 변형된 라틴식 십자가형으로 외관은 붉은 벽돌로 되어 있다. 중앙 현관의 꼭대기에는 높은 종탑이 있고, 현관 출입구와 창의 윗부분은 끝이 뾰쪽한 아치로 장식되어 있다. 내부는 중앙에 넓은 회중석(會衆席)을 두고 그 양쪽에 복도를 둔 삼랑식(三廊式)이다. 회중석과 복도 사이에는 6개의 돌기둥이 있는데 단면이 6각형을 이루고 있으며 그 위에는 목조건축에서 볼 수 있는 굽받침이 있는 주두(柱頭)가 있어 아치와 리브(뼈대)를 받치고 있다.
 
성당과 함께 충청남도 기념물 제142호로 지정된 구 사제관(현 교육관) 건물.사제관은 지상 2층의 벽돌조 건물로 좌우 대칭형을 이루고 있으며, 벽돌을 통해 조적조 건물이 지니는 조형성을 솔직하게 담아내고 있다. 1934년에 착공하여 1936년에 완공된 공주중동 성당은 전통적인 목조건물에서 현대 건축으로 넘어가는 과정을 잘 보여주며, 단아하면서도 고전적인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다.
 
성당 옆 성모상 옆에는 최종철 신부의 묘와 최종수 요한의 순교비가 세워져 있다. 공주중동 성당을 직접 설계하고 완성한 최종철 신부는 1945년 선종할 때까지 사목하다가 이곳에 묻혔다. 그의 유해는 2003년 4월 9일 대전교구 방침에 의해 대전 가톨릭대학교 내의 성직자 묘지로 이장되었고, 현재의 묘는 최종철 신부의 하악골(아래턱뼈)을 안치하여 2008년 8월 19일 복원한 것이다. 묘지 뒤에는 최종철 신부를 기리기 위해 1975년 11월 25일 공주 지역 성직자와 신자들의 정성으로 세운 돌병풍 빗돌과 글귀가 진한 감동을 주고 있다.
 
최종수(1881-1950년) 요한은 최종철 신부의 형님으로 1950년 6 · 25 전쟁이 발발한 후 공주를 점령한 인민군이 성당에 들어와 마구 총질을 하며 성물을 훼손하고 성당을 더럽히는 것에 분개해 항의하다가 7월 20일 성당 마당에서 인민군에게 총살을 당해 순교했다. 공주중동 성당 신자들은 최종수 형제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주님을 향한 순교적 삶을 본받고 후대에 전하고자 2010년 순교자 성월에 최종철 신부 묘 바로 옆에 순교 현양비를 세웠다. [최종수정 2011년 11월 7일]
 
공주중동 성당을 건립한 최종철 신부의 유해 일부를 모신 묘소와 돌병풍 빗돌.

모바일용 요약 설명
현 공주 중동 본당의 전신인 공주 본당은 1897년 5월 8일 합덕 성당과 공세리 성당에서 분리되어 설립되었습니다. 설립 당시 공주읍내에는 천주교와 관련된 근거지가 전혀 없었고, 신자수도 20명 내외에 불과했습니다. 그래서 초대 주임 기낭 신부는 임시로 요골 공소에 거처하면서 관찰사가 주재하는 공주읍내 국고개 언덕 위에 현재의 부지를 매입하여 1897년 6월 28일 이전했습니다. 기낭 신부는 이곳에 교당을 세우고 교리를 전파하여 공주 지역 최초의 천주교 성당인 공주 본당의 초석을 놓았습니다.

그러나 공주 지방의 천주교 선교 역사는 이보다 훨씬 더 거슬러 올라갑니다. 1784년 이승훈이 중국 북경에서 세례를 받고 돌아온 후 복음의 씨앗은 권일신에 의해 천안사람 이존창에게 전파되었고, ‘내포의 사도’가 된 이존창은 공주 지방에서 선교활동을 하던 중 1801년 신유박해 때 황새바위에서 순교했습니다. 또한 1866년 병인박해를 거치면서 성 손자선 토마스가 순교하는 등 공주 감영에서 치명한 순교자는 이름이 밝혀진 신자만 해도 248명에 이릅니다.

현 성당 건물은 최종철 신부가 서울의 약현 성당을 모델로 직접 설계하여 1934년 공사를 시작해 1936년에 고딕식 종탑을 갖춘 라틴 십자형 새 성당과 사제관 · 수녀원 등을 완공했습니다. 이듬해 5월 12일 축성식을 가졌는데, 현재는 본당과 사제관(현 교육관)만 남아있습니다. 1982년 9월 공주교동 성당을 분리하면서 공주중동 성당으로 이름을 바꾸었고, 1997년 본당 설립 100주년과 성당 건립 60주년을 기념하여 성당 건물에 대한 대대적인 복원공사를 시행했습니다. 또한 “중동본당 100년사”를 출간하고 12월 6일에는 기념미사를 봉헌했습니다. 공주중동 성당과 사제관 건물은 1998년 7월 25일 충청남도 기념물 제142호로 등록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