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홈 서울대교구 | 가톨릭정보 | 뉴스 | 메일 | 갤러리 | 자료실 | 게시판 | 클럽 | UCC | MY | 로그인
사전 메인으로 이동합니다.

[가] [나] [다] [라] [마] [바] [사] [아] [자] [차] [카] [타] [파] [하] [전체]
   검색어 : 시복 에 관한 검색 결과  

   천주교용어자료집 (총 4개 검색)  
시복 (諡福) [라]beatificatio [영]beatification
 교회가 공경할 복자로 선포하는 일. 거룩한 삶을 살았거나 순교한 이에게 복자 칭호를 허가하는 교황의 공식 선언. 시복은 로마 교황청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결정된다.
가경자 (可敬者) [라]venerabilis [영]venerable
 [참조]:  하느님의 종
 ‘공경할 만한 (사람)’이라는 뜻의 라틴어 venerabilis에서 유래한 말로, 복자 후보자에게 잠정적으로 붙이던 존칭. 제2차 바티칸 공의회 이후 시성, 시복 절차를 간소화하면서 가경자 단계를 폐지했으나, 지금도 일부 신심 단체에서는 단체가 공경하는 특정 인물에게 이 칭호를 관습적으로 붙이곤 한다. 현재 가톨릭 교회에...
하느님의 종 [라]Servus Dei [영]servant of God
 ... 그리스도뿐 아니라 교회의 직무를 수행하는 이들도 하느님의 종이다. 교황은 ‘하느님의 종들의 종’(servus servorum Dei)이라 하여 자신의 직무가 하느님의 종인 그리스도인들에게 봉사하는 것이라는 겸손한 표현을 한다. 또한 교회에서는 일반적으로 시복 시성 안건이 시작된 가톨릭 신자를 ‘하느님의 종’으로 부른다.
복자(복녀) (福者) [라]Beatus(Beata) [영]Blessed
 가톨릭 교회가 시복(諡福, 복자로 추대함)을 통해 신자들의 공경의 대상으로 공식 선포한 사람. 남자는 복자, 여자는 복녀라 한다. 복자가 시성(諡聖, 성인으로 추대함)되면 성인(여자는 성녀)이 된다.